닥터 스트레인지(2016)

 

  

<닥터 스트레인지( 이하 <닥터>)는 그간 마블 스튜디오가 만들어온 작품과는 그 궤를 달리 하는 작품이다. 작중에 틸다 스윈튼의 대사로 설명되었듯 <닥터>의 세계는 어벤져스와 하나의 세계를 공유하지만 실제 그 세계에서 그들이 살아가고 역할을 수행하는 세계는 묘하게 분리되어 있는 세계다. 거칠게 정리하자면 어벤져스의 세계가 물질, 기계, 과학기술, 과학의 세계라면 <닥터>에서 마스터들이 살아가는 세계는 정신, 영혼, 초월, 신비의 세계다.

<닥터>는 탁월한 신경외과의로 성공가도를 달리던 닥터 스티븐 스트레인지가 교통사고로 인해 손의 기능을 상실하면서 벌어지는 좌절과 손을 회복하기 위한 사투의 연장으로 수련 세계의 진입과 성장을 흐름으로 하고 있다. 즉 원래의 닥터 스트레인지의 삶이 어벤져스의 세계에서 교통사고를 계기로 마스터들의 세계로 넘어오는 과정을 다루고 있다. 그 세계는 마치 선불교나 무협물, 도교, 라마교, 힌두교 등이 뒤섞인 듯 한 이미지를 가진 종교적 세계.


내 눈을 바라봐, 넌 행복해지고~


그리고 그 세계 내에는 이 세계를 관장하고 지배하는 자연 법칙을 둘러싼 교리의 대립이 존재한다. 이는 영원-불영속, 무한-유한, 정복-순응, 초월-운동의 대립이다. 이는 틸다 스윈튼이 분한 에이션트 원의 제자들 사이에서 에이션트 원의 정당성, 그의 전재의 정당성, 그의 가르침의 정당성에 대한 교리투쟁이기도 하다. 죽음과 그것을 예비하는 시간이 인간의 삶에 의미를 부여한다고 하는 에이션트 원은 시간, 죽음, 자연의 법칙에 대해 영원과 무한의 법칙으로 그것을 전복 시키려 하며 어둠의 차원을 지배하는 도르마무를 끌어들이려 하는 케실리우스를 상대로 새로운 제자 스트레인지와 함께 맞선다.

결국 에이션트 원은 영원에 수렴하는 듯한 삶의 마지막을 맞는다. 그러며 그는 자신이 어둠의 차원의 힘을 받아들였음을 인정한다. 하지만 그는 케실리우스처럼 영원과 무한, 정복을 갈구하는 듯 보이지 않는다. 여기서 제자인 스트레인지와 모르도의 입장은 갈린다.(그리고 난 추후 이 이야기가 후속편을 이끌 것이라 본다. 케실리우스와 모르도는 둘다 본질적으로 교조이며 고정된 이상, 가치에 대한 맹신자이다. 그에 비해 에이션트 원과 스트레인지는 흔들리는 존재다. 그렇기에 이 영화의 이야기가 존재한다.) 하지만 둘은 우선 홍콩 생덤을 지키기 위헤 케실리우스에 맞서고, 여기서 스트레인지는 모르도가 받아들이기 힘든 법칙에 거스르는방식으로 도르마무의 강림을 저지하고 그를 저 먼 세계로 추방한다.

스트레인지는 원래 사람의 생사를 결정하는 신적 위치에 스스로가 존재한다는 오만을 가진 인간이며 물질주의자이며 합리주의자, 과학주의자, 이성주의자이다. 동시에 세계를 운동하는 실체로 받아들이지 않는다.(그가 광신적으로 자신의 손을 회복하는데 집착하는 것은 이런 면을 보여주는데 충분하다 생각된다.) 하지만 스트레인지는 동시에 선하며 에이션트 원과의 만남으로 다른 세계의 존재를 인식하고 그것을 이해하며 자신을 놓음으로 자신을 정립하는 방법을 이해했다. 동시에 그는 순응과 정복이라는 양자의 교리를 모두 포괄하고 있는 존재이다. 그런 의미에서 스트레인지는 이 극에 나오는 에이션트 원, 케실리우스, 모르도를 통합하고 넘어서는 존재다.


어질어질


영화는 비슷한 주제, 비슷한 연출, 비슷한 세계관을 공유하는 무수한 영화들을 모두 넘어선다. ‘신비로운 동양’, ‘신비로운 마법의 모티프를 끊임없이 가져오지만 오리엔탈리즘의 구조, 서구적 인식의 구조로 그것을 야만, 신비, 비과학 등으로 가두려 하지 않는다. 동시에 세계를 하나의 고정된 실체를 가진 존재가 아니라 다양한 차원과 층위, 운동하는 형태를 가진 것으로 묘사하고 인셉션을 업그레이드한 듯한 연출로 이를 묘사한다. 한편 흔한 히어로물처럼 압도적인 존재인 적이 등장하지는 않는다. 케실리우스는 강하지만 각성한 스트레인지가 그렇게 일방적으로 밀리기만 하지는 않는다. 그런 의미에서 오히려 이 영화는 미래의 강한 적, 에이션트 원의 공백에 따라 다가올 위험으로 가득찬 미래를 대비하는 과정으로 닥터 스트레인지가 탄생하는 이야기로 보는 것이 타당해 보인다.


최근 정국에서 우리 국민들의 기분.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매력적 잉여' 카테고리의 다른 글

원더우먼(2017)  (0) 2017.07.02
Sing(2016)  (0) 2017.01.05
닥터 스트레인지(2016)  (0) 2016.11.06
덕혜옹주(2016)  (0) 2016.08.05
인디펜던스데이2 리서전스(2016)  (4) 2016.06.23
싱스트리트(2016)  (0) 2016.06.10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